생리통에 좋은 제품 하나 소개해드릴게요.

생리통에 좋은 제품 하나 소개해드릴게요.

조회수 40,837

이재성

이재성

MBC 생방송오늘아침 패널(2014~2019), 한의학박사

생리통에 좋은 한약재
한 가지를 소개해드릴게요.

자, 그 전에 먼저
전제할 것이 있습니다.

생리통의 원인은
사람마다 다양하고요
그 원인에 따라
생리통의 양상이 다르고
그러므로 사람마다 처방이 달라진다는 점.

그러므로 오늘 제가 알려드리는
약재 한 가지가
모든 생리통에 다 유효하지는 않다는 점,
꼭 명심해주세요.

생리통의 원인

눈에 보이는 원인이 있고,
또 눈에 보이지 않는 원인이 있습니다.

대표적인 원인 질환은
자궁내막증입니다.

자궁내막조직이
난소와 자궁주변에
유착을 일으키고
난소에 혹을 만들기도 하는 질환.
초음파 보다가 발견되는 경우가 많죠.

또 자궁내막조직이
자궁근육층에 퍼져 있는
“자궁선근증”이라는 질환도 있습니다.

자, 이런 질환은 보입니다.
물론 생눈으로 보이는 건 아니고요,
초음파, 복강경, CT, MRI 등의
장비로 관찰할 때 보입니다.

그런데요,
생리통으로 고생하는 여성들 중에는
이런 원인질환이
관찰되지 않는 경우가 훨씬 더 많습니다.

원인 모를 생리통

10대, 20대 여성들이요,
생리통이 너무 심해서
토하고, 졸도하고,
응급실에 실려갈 정도로 아픈데
가서 초음파 보면 뭐가 보이지는 않는
그런 경우가 많아요.

이걸 의학용어로는
원발성 또는
특발성 생리통이라고 하는데요,

이 말 뜻은
그 원인질환을 찾을 수는 없는
생리통이라는 뜻입니다.
원인이 없는 게 아니라 못 찾는 거죠.

몸의 특징도 살펴야

자, 한의학에서는
또 다른 방향에서 생리통을 해석합니다.
생리통이 있다고
자궁만 보는 건 아니고요,
전체적으로 그 여성의 몸의 특징이
어떤가를 같이 해석합니다.

기체혈어,
즉 기가 막히고 혈이 잘 통하지 않아서 그런지,
몸이 허한지, 실한지,
신경이 예민해서 그런지,
또 근육이 너무 잘 굳고
과도하게 수축하지는 않는지도 같이 봅니다.

작약

한약처방 중에 생리통에 자주 쓰이고,
임상연구도 많이 되어 있는
유명한 처방들이 몇 가지 있는데요,
그 처방들 중에
단골처럼 등장하는 약재가 하나 있어요.
그 이름은 작약입니다.

작약감초탕이라도 처방이 있는데요,
처방 구성이 작약과 감초 딱 두 가지가
1:1의 비율로 들어가있는
아주 심플한 처방입니다.

쥐어 짜듯이 아픈 생리통에

작약이 한의학에서 쓰일 때는요,
근육이 뭉치고,
경련이 일 때 쓰이는 약재에요.

그래서 복통, 장 경련, 관절통, 근육통,
두통 같은 증상에도 두루 쓰이는 약재입니다.

그러므로 생리통 중에서도
자궁이 너무 과도하게 수축할 때,
경련이 나듯이 쥐어 짤 때 통증이 심할 때
작약이 사용되는 겁니다.

생리란 무엇이냐

자궁의 안쪽 면,
즉 자궁내막이 허물어져내리는 거거든요.

자궁이 자궁내막을 허물 때는
자궁의 근육을 꽉 조입니다.
피가 안통하게.

자궁내막으로 가는 혈류와 산소가 차단되면
자궁내막이 떨어집니다.
그때 피가 나는 거고요.

그 떨어진 자궁내막과 혈액을
밖으로 배출시키기 위해서
자궁근육이 쫙 수축을 하는 건데,
이 때 자연스럽고 부드럽게 수축해야 하는데
근육이 딱딱하게 굳은 상태에서
경련하듯이 짜면 통증이 생깁니다.

여러분 종아리에 쥐나보신 적 있지요?
“쥐”는 “근육의 경련”입니다.
쥐나면 엄청 아프잖아요.

아랫배가 쥐어짜듯이 아픈 생리통은
자궁에 쥐가 나는 것과 같은 겁니다.

작약은 바로 이럴 때 좋은 약재입니다.

작약의 작용

작약에 들어있는
패오니플로린(Paeoniflorin) 이라는 성분이
근육의 경련을 풀어주는 효과를 냅니다.

또 염증과 통증 유발물질 중의 하나인
프로스타글란딘의 생성을
억제해주는 역할도 하고요.

지난 2014년에
근거기반 보완대체의학 학술지“에
작약감초탕의 자궁선근증에 대한
잠재적인 치료기전”

에 관한 논문이 하나 나왔는데요,

인체에서 유래한
자궁선근증 세포에
작약 추출물을 적용하고
그 효과를 관찰한 연구였습니다.

그 결과 작약 추출물은
자궁선근증 세포의 증식을 억제하고
염증 물질을 감소시키고
호르몬 수용체를 감소시키는 효과
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실 세포실험보다 더 확실한 증거가
수백, 천년 동안 사용되어 온
경험의 축적이기는 하지만요.

평소에 꾸준히

자, 처음에도 말씀드렸듯이
모든 생리통에 작약이 다 듣는 거 아니고요,
생리통이 있는 바로 그 시점에
작약을 먹는다고
진통제처럼 금방 통증을 없애지는 않습니다.

평소 생리통이
쥐어 짜듯이
자궁에 경련이 나는 것처럼 아픈 여성들은
평소에 꾸준히 작약을 드셔보세요.

그러면 생리 때 훨씬 수월하게 넘어가고
통증의 강도도 점점 덜해질 겁니다.

작약은 워낙 안전한 약재라서
우리나라 식약처에서는
식품 원료로도 사용될 수는
안전한 원료로 분류해놨습니다.

한약 먹으면 다 간 나빠진다고
엉뚱한 소리를 하는 사람들이 있는데요,
한약재의 종류가 수백가지입니다.
그중에는 간에 무리가 가는 약재도 있고,
간을 보호하는 약재도 있습니다.

작약은 간 보호작용이 있는 약재입니다.
건강한 사람이면
작약 드시면서 간 걱정은 안하셔도 됩니다.

작약포틴

일반인들의 경우
안전한 한약재를 구하기가 쉽지 않을 수도 있어요.

작약추출물로 만든 제품을 드시는 것도 추천합니다.
작약포틴이라는 제품인데요,

장에 좋은 프락토올리고당으로 맛을 잡았고요.
액상 스틱에 들어있어
바로 짜먹을 수 있어서 편합니다.

3개월 이상 꾸준히 드시면 좋을 겁니다.

제품을 구입하실 수 있는
링크 알려드릴게요.
오마이허브에 있습니다.
ㄴ https://smartstore.naver.com/omyherb/products/42541805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