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무를 먹으면 정말 살이 빠질까? 율무를 주의해야 하는 사람은?

율무를 먹으면 정말 살이 빠질까? 율무를 주의해야 하는 사람은?

조회수 10,492

이재성

이재성

MBC 생방송오늘아침 패널(2014~2019), 한의학박사

율무는 곡식이지만 한약재로 쓰이기도 합니다.
한약명은 “의이인”입니다. 

자, 율무의 효능 4가지로 굵고 짧게 알려드릴께요.

첫째, 율무는 몸 안의 습하고 축축한 기운을 말려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몸이 잘 붓고, 무겁고, 어딘지 모르게 찌뿌둥하고,
배가 더부룩하고 소화가 잘 안되는 분들,
자신이 마치 꼭 물에 젖은 솜처럼 무겁게 느껴지는 분들,
이런 분들한테 율무가 좋습니다.

둘째, 율무는 관절에 있는 습기를 말려줍니다.

다리에 근육은 별로 없고
물컹물컹 물살이면서 기운은 없고,
그러면서 관절이 붓고 물이 차고 통증이 생길 때 율무를 먹으면 좋습니다.

또 오후만 되면 다리가 팅팅 부어서 양말 자국이 많이 남는 분들,
이런 분들에게 율무가 좋습니다.

율무가 잘 맞는 분들은요,
살성이 물살이면서 퉁퉁하고
몸이 잘 붓는 분들입니다.
깡마르고 근육질인 분들은 율무가 별로 도움될 게 없습니다.

셋째, 율무는 다이어트에 도움이 됩니다.

다이어트할 때 식사량을 확 줄이면
지방은 줄지 않고 근육량이 쑥 줄기도 하는데요
그래서 다이어트할 때는 단백질을 잘 챙겨먹는 것이 중요합니다.

근데 그렇다고 고기를 먹으려고 하면
거기 붙어 있는 지방을 먹게 돼서 다이어트에 또 불리해지잖아요?
이럴 때 밥에다가 율무를 넣어서 먹으면 좋습니다.

율무는 곡식으로서는 특이하게 단백질 함량이 15%나 됩니다.
그냥 흰쌀밥을 먹는 것보다는 쌀과 율무를 3:1 내지 2:1 정도로 섞어서 드시면 됩니다.

율무는 혈당이 빨리 올라가는 것을 방지하는 효과도 있어요.

그리고 몸이 잘 부어서 체중이 많이 나가는 분들은
율무를 먹으면 붓기가 빠지니까 또 도움이 되죠.

근데요, 율무가 다이어트에 좋다는 말, 이거 오해하지 마세요.
율무를 먹는다고 살이 빠지는 것은 아니에요.
이 세상에 먹어서 살이 빠지는 음식은 없습니다.
뭔가 먹었는데 살이 빠진다? 그건 독이죠.

밥이고 간식이고 똑같이 먹으면서
거기다 율무를 추가해서 먹는다? 그런다고 살이 빠질리가 있나요.
율무를 먹는만큼 다른 음식은 줄여야 됩니다.

넷째, 설사를 하는 분들에게 좋습니다.

율무는 습기를 빼주는 약재라고 했지요?
만약 대장이 너무 습해지면 염증이 생기고 설사가 납니다.
이때 율무를 써서 대장의 습기를 말려주면 설사가 멎습니다.

급성 설사, 만성 설사에 다 좋습니다.
궤양성 대장염이 있을 때도요, 율무가 증상을 개선시킨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장염이 생겨서 설사를 좍좍할 때 말이죠,
그냥 흰죽만 먹어야 할 때가 있잖아요.
이때 율무를 가루 내서 흰죽 끓일 때 같이 넣어주세요, 그러면 그게 율무죽이거든요?
율무죽을 해먹으면 장염이 빠르게 회복됩니다.

율무는 프리바이오틱스의 역할을 하기도 합니다.
율무를 먹으면 대장에 살고 있는 유익한 세균,
즉 비피도균과 락토바실러스가 증가한다는 연구결과가 있어요.
그래서 장이 튼튼해지고 설사가 멎는 거죠.

지난 식탁보감 64회 댓글에
아이디가 lbm으로 시작하는 분이 질문을 남기셨어요.
율무가 여성의 임신을 방해한다는 얘기를 들은 적이 있다구요.

자, 답 드릴께요.
율무가 임신을 방해하지는 않습니다.
임신 준비하는 여성에게도 필요하면 쓰는 약재입니다.
특히 비만하면서 다낭성난소증후군이 있는 여성에게는
한약 처방에다가 율무를 넣기도 합니다. 그러면 배란에 도움이 되거든요.
그런 여성에게는 율무가 임신에 도움이 되는 거죠.

임신부는 굳이 먹지 마세요

자, 그런데요,
옛날 한의학 고서에서부터
임신부들은 율무를 먹지 말라는 말이 써있습니다.
뭔가 좋지 않은 걸 경험했기 때문이겠죠.
하지만 왜 먹지 말아야 하는지 설명은 부족해요.
그렇다고 실제로 임신부에게 먹여보고
유산이 되는지를 실험해볼 수는 없죠.

자, 그래서 임신한 쥐한테 실험을 해봤더니
이게 자궁수축을 유발하는 것이 관찰되었어요.

임신 중에는 떨어지는 가랑잎도 조심하는 거니까요,
괜히 자궁수축을 유발시킬 우려가 있는 음식은 피하는 것이 좋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