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엉을 건강하게 먹는 가장 좋은 방법

우엉을 건강하게 먹는 가장 좋은 방법

조회수 15,811

이재성

이재성

MBC 생방송오늘아침 패널(2014~2019), 한의학박사

지난 15회 식탁보감에서는 우엉의 효능에 대해서 알려드렸습니다. 못들으신 분들은 제 15회 식탁보감 꼭 들어보시구요,
오늘은 우엉을 먹는 가장 좋은 방법에 대해서 알려드리겠습니다.

우엉 구입할 때 주의

우엉을 구입할 때는요, 껍질을 까서 다듬어 놓은 거는 구입하지 마시구요, 흙 묻어 있는 거, 그냥 통채로 된 것을 구입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까서 잘라놓으면 색깔이 갈색으로 변하기 때문에 상품가치가 떨어져보이잖아요? 그래서 갈변이 방지되도록 이산화황을 쓰는 경우가 있습니다.
소량의 첨가물이 건강에 큰 이상을 초래하지는 않겠지만, 유독 예민한 분들이 있습니다. 그런 사람들에게는 천식과 같은 알러지 반응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그러니 깐 우엉은 패스하는 것이 지혜로운 겁니다.

굳이 담그지 말자

우엉을 조리하기 전에 갈변을 방지하려고 식초물이나 소금물에 담그시는 분들이 있던데요, 굳이 그럴 필요 없습니다.
물에 담궈두면 우엉에 있는 수용성 섬유질이 물에 녹아나올 수 있어요. 지난 시간에 알려드렸듯이 그거 몸에 되게 좋은 거거든요.

색깔이 갈색으로 좀 변하면 어때요?
우엉을 뭐 장식하는데 쓰는 것도 아니고, 어차피 그거 낼름 먹어버릴 건데, 갈색으로 변하면 뭐 어떻습니까.

썰어두면 우엉의 색깔이 갈색으로 변하는 이유는
우엉에 들어 있는 폴리페놀 성분이 공기와 만나서 산화되기 때문인데요, 건강에는 전혀 지장 없습니다.

그리고 우엉을 삶으면 푸른 빛이 도는 경우가 있어요. 이것에 대해서도 찜찜해하지 않아도 됩니다.
우엉에 들어 있는 칼륨, 마그네슘, 칼슘 같은 미네랄이 우엉의 안토시아닌 색소와 반응해서 나오는 색깔이라고 합니다. 아무 염려마세요.

껍질 깎지 말자

우엉을 조리할 때는 껍질을 홀딱 다 벗겨내지는 마세요.
껍질에 여러가지 폴리페놀 성분이 많이 들어있습니다.
특히 사포닌이라고 성분이 있는데요, 이게 장 속으로 들어가면
담즙을 통해서 배설된 콜레스테롤 찌꺼기가 밖으로 잘 배출되도록 돕는답니다.

우엉 껍질의 색깔을 만드는 성분 중에 클로로겐산이라는 것이 있는데
이게 당뇨에도 좋고, 콜레스테롤 낮추는데도 좋고, 항암과 미백효과까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어요.

자, 그러므로 우엉껍질을 과일 껍질 깎듯이 싹 까내지 마세요.
그저 물로 흙은 잘 씻어내고 수세미나 칼등으로 거친 부분을 긁어내는 정도로만 씻는 것이 좋습니다.

우엉차, 괜찮아요.

우엉을 반찬이 아니라 차로 즐기는 분들도 늘었지요?
우엉차, 이거 참 좋습니다.
집에서도 쉽게 만들 수 있어요.

우선 우엉을 가늘게 썰어서 햇볕이나 건조기에 바싹 말려주세요.
그리고 맨 후라이팬에 5분 내지 10분 정도, 노릇해지도록 볶아주세요. 절대 연기 나도록 태우지는 마시구요.
그리고는 그걸 끓는 물에 우려내서 드시면 됩니다.
보글보글 끓이면 우엉에서 이눌린, 그리고 각종 폴리페놀 성분들이 녹아나옵니다.

이눌린, 이게 얼마나 기특한 물질인지는 지난 15회 식탁보감에서 알려드렸으니까 못 들으신 분들은 꼭 들어보세요.

우엉을 매일 반찬으로 먹기는 어렵지만
매일 우엉차를 마시는 것은 쉬우니까 좋은 방법입니다.

우엉은 육질까지 다 먹기

자, 근데요, 우엉을 차로 마시는 방법은요, 우엉에서 우러나온 수용성 성분만 먹게 되는 겁니다.
우엉에는 물에 녹지 않는 섬유질도 들어있죠. 이게 변비에도 참 좋은 건데요, 차로만 마시면 그걸 못 먹잖아요.
그러니 우엉은 육질까지 모조리 다 먹는게 제일 좋습니다.

아마도 가정에서 우엉을 먹을 때
가장 흔한 조리방식이 설탕과 간장에 졸여서 먹는 우엉조림일 겁니다.
연근도 그렇게 먹는 분들이 많죠?

물론 반찬이라는 것이 맛이 있어야 좋기는 하겠지만,
자칫 우엉 맛이 아니라 설탕 맛으로 먹게 됩니다.
설탕은 최대한 줄이는 것이 몸에 이롭습니다.

우엉을 조리할 때 말이죠, 물에 데치거나 삶고, 거기서 우엉을 건저내서 조리하면요,
우엉에 있던 좋은 성분이 상당부분 물로 빠져나갑니다. 이러면 아깝잖아요.

그러므로 우엉은 찌는 것이 더 좋아요. 쪄도 먹을 만 합니다.

우엉을 가늘게 채썰거나, 어슷썰기를 하구요, 그리고 찜기에 넣고 찌세요.
그리고 그것을 좋은 된장에 그냥 찍어먹으면 됩니다. 초간단 요리입니다.
우엉 쪄서 된장에 찍어먹기.

또는 들깨와 함께 갖은 양념을 해서 나물처럼 무쳐드세요.
우엉무침, 이게 우엉조림보다 훨씬 더 좋은 음식입니다.

된장찌개 끓일 때도 우엉을 넣어드세요.
떡국이나 전골이나 스프를 끓일 때도 넣어드세요.
우엉도 먹고, 또 우엉이 우러난 국물도 먹고 말입니다.
심지어 라면을 끓일 때도 우엉을 넣으면 좀 더 건강한 라면이 됩니다.

우엉밥이 최고다

저는 우엉을 거의 매일 먹는데요, 어떻게 먹냐면요,
우엉밥을 해먹습니다. 저는 우엉밥이 우엉을 먹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방법 하나로 우엉 섭취 방법, 올킬입니다.

우엉을 야채 볶음밥 만들 때 야채 썰듯이 잘게 썰어서
밥 지을 때 그냥 넣기만 하면 됩니다. 아주 간단합니다.

밥통에서 쌀과 함께 익으면요, 우엉이 전혀 질기지 않습니다.
우엉을 넣으면 밥알에 윤기도 흐르고 밥맛도 좋습니다. 일단 한 번 해보세요. 기대 그 이상일 겁니다.
아이들도 별로 거부감 없이 우엉을 먹게 됩니다.
애들한테 참 좋아요.

근데 우엉 얘기하면 꼭 나오는 질문이 있어요.
우엉은 찬 음식이라고 하던데 몸이 찬 사람도 먹어도 되나요?
우엉 먹으면 안되는 사람 있나요?

이 질문에 대해서는 다음 시간에 답해드리겠습니다.
소식 놓치지 않으려면 구독버튼 꾹 눌러주세요.

이 내용은 아래 링크에서 제 음성으로 들을 수 있습니다.
ㄴ https://audioclip.naver.com/channels/261/clips/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