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리불순과 난임의 원인, 다낭성난소증후군은 어떤 질환인가?

생리불순과 난임의 원인, 다낭성난소증후군은 어떤 질환인가?

조회수 43,119

이재성

이재성

MBC 생방송오늘아침 패널(2014~2019), 한의학박사

다낭성난소증후군? 처음 듣는 사람에게는 매우 복잡하고 희귀한 느낌을 주는 병명입니다.
그러나 전 세계적으로 5-20% 여성이 이 질환을 갖고있을 만큼 꽤 흔한 질환입니다(Azzlz et al).

생리를 두세 달에 한 번씩 혹은 1년에 몇 번 안하는 여성들은 이 질환을 의심해봐야 합니다. 그냥 단순한 생리불순이 아닐 수도 있으니까요. 

다낭성난소증후군의 진단 기준

증상의 양상에 대한 문진, 초음파 검사, 혈액검사를 통해 진단할 수 있습니다.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진단기준은 ASRM/ESHRE 로테르담 컨센서스의 내용입니다.

아래 1,2,3의 기준 중 2개 이상이 해당되면 다낭성난소증후군이라고 진단합니다.

1. 배란장애 : 생리를 드문드문 하거나 배란이 잘 안됨

2. 초음파 검사에서 다낭성난소 소견 : 난소의 부피가 크고 1cm 이하의 난포가 줄줄이 12개 이상 많이 보입니다.

다낭(多囊)은 많은 다(多)자에 주머니 낭(囊)자를 썼습니다. 낭이 많다는 뜻. 여기서 ‘낭’은 난자를 담고 있는 ‘난포’를 말합니다.
그러므로 다낭성난소라는 말은 “난포가 많이 보이는 난소”를 말합니다. 아래 사진에 보면 까만 동그라미들이 많이 보이죠? 그런 걸 말해요.

3. 혈액 검사상 남성호르몬 과다 혹은 그러한 증상 
남성호르몬 과다 증상은 하복부, 음모, 다리에 털이 많아지고 굵어짐, 여드름, 탈모 등이 나타나는 것입니다. 혈액검사 항목에서 남성호르몬은 testosterone으로 표시됩니다.

가볍게 여기지 마시고

다낭성난소증후군은 가만 놔두면 낫는 간단한 질환이 아닙니다.  
생리를 2-3개월에 한 번씩 한다거나 1년에 몇 번 하지 않는 여성들이 살이 찌고, 다리털이 굵어지고, 배꼽 아래에 털이 굵어지고, 음모도 많아진다면, 이를 가볍게 여기지 말고 전문가가 진료와 검사를 받고 앞으로의 대책을 세우시기 바랍니다.

배란이 잘 안되면
임신이 쉽지 않습니다.

남들은 일년에 12번 배란되는데 다낭성난소증후군 여성들은 일년에 몇 번 배란이 안되고 있을 수 있고, 심하면 아예 무배란일 수도 있습니다. 마냥 기다린다고 임신되는 것이 아니므로 반드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어떻게 풀어나가야 할지는 또 다른 글에서 이어서 말씀드릴께요.